공유하기

김유주

닉스모바 대표

Representative of Nyx/Mobba

닉스코인 / 닉스페이는 '코인몬스터'라고 불리는 증강현실을 암호화폐에 적용시킨 최초의 게임을 선보이면서 세상에 알려졌습니다. 유저가 직접 고가의 코인과 토큰을 수집할 수 있는 헌터가 되어 증강현실(AR) 속 세계를 돌아다니며 비트코인, 이더리움, 대시 등 암호화 화폐를 사냥(채굴)하는 게임 시스템입니다.


코인 몬스터는 보물찾기장르와 일상생활에서의 코인 채굴 시스템을 결합한 게임입니다. 2017년 출시 당시 폭발적으로 유저를 모았던 포켓몬 GO의 한계점인 게임을 통한 보상성을 보완한 게임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사용자가 언제 어디에서나 암호화폐를 채굴할 수 있다는 새로운 개념을 도입했다는 점과 여기서 더 나아가 사용자의 위치와 지도를 기반으로 구동하는 AR게임 플랫폼의 특성을 살려 특정 타겟에게 마케팅을 실시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고 사용자의 위치나 타이밍을 고려한 맞춤형 광고를 노출할 수 있어서 블록체인 업계에서 주목할 만한 반응을 보였으며 각종 관련행사 및 지역 행사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습니다.


코인몬스터의 경험을 바탕으로 닉스는 세계최초로 블록체인기반의 MMORPG 게임을 개발 및 서비스하기 위해 중국의 블록체인 진영들과 활발한 교류를 진행하고 있으며 2019년 상반기 그 첫번째 로드쇼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Nyx Coin / Nyx Pay became known to the world by introducing the first game that applied augmented reality called 'Coin Monster' to cryptocurrency. It is a game system in which the user becomes a hunter who can collect expensive coins and tokens, and hunts (mines) cryptocurrencies such as Bitcoin, Ethereum, and Dash by walking around the world in augmented reality (AR).


Coin Monster is a game that combines the treasure hunt genre and the coin mining system in everyday life. It can be said that it is a game that supplements the reward through the game, which is the limit of Pokemon GO, which attracted explosive users at the time of its release in 2017.


It introduces a new concept that users can mine cryptocurrency anytime, anywhere, and furthermore, it has the advantage of being able to market to a specific target by taking advantage of the characteristics of an AR game platform that is driven based on the user's location and map. As it has received a notable response in the blockchain industry by those characteristics, it is receiving love calls from various related and regional events. 


Based on Coin monster's experience, Nyx is actively interacting with Chinese blockchain camps to develop and service the world's first blockchain-based MMORPG game, and is preparing for the first roadshow in the first half of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