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이재갑

강남성심병원 교수

Professor of Gangnam Sacred Heart Hospital 

서울 출신으로 용산고등학교를 거쳐 고려대학교 의과대학에서 내과와 감염내과 전문의를 취득하고 석, 박사 과정에서도 감염내과를 전공했다. 2009년 한림대학교 조교수를 시작으로 현재 부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2020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창궐 시점부터 대응에 들어간 대한민국의 코로나-19 방역전선에 對언론쪽을 맡아서, 매일 질병관리본부의 브리핑 외에도 각종 방송과 팟캐스트나 유튜브 채널에서 방역 당국의 정책진행과 현재 상황 브리핑, 차후 방역대책과 보건 위생 수칙 공지 등을 알리고 있다.

(나무위키 참조)


Born in Seoul, he graduated from Yongsan High School, obtained a specialist in internal medicine and infectious medicine at Korea University Medical School, and majored in infectious medicine in his master's and doctorate courses. Starting with an assistant professor at Hallym University in 2009, he is currently serving as an associate professor. 


In charge of the media on the COVID-19 quarantine front in South Korea, which has been responding since the outbreak of COVID-19 in 2020, he informs various broadcasts, podcasts, and YouTube channels of the quarantine authorities' policy progress, current situation briefings, and future quarantine measures and health and hygiene regulations in addition to daily briefings by the Korea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