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최윤섭

디지털헬스케어 대표

Representative of Digital Healthcare 

저는 IT와 생명과학, 의학의 컨버젼스를 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환자들의 삶을 개선하는 것을 화두로 삼고 있는 미래의료학자, 융합생명과학자, 기업가, 작가, 디지털 헬스케어 에반젤리스트입니다. 생명과학과 컴퓨터공학에 대한 융합적인 백그라운드를 바탕으로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에서 혁신을 만들어내고 전파하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 블로그도 그러한 목표를 추구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시작하였습니다.


포항공대에서 컴퓨터공학과 생명과학을 복수전공하였고, 동대학원에서 전산생물학(computational biology)으로 박사를 하였습니다. Stanford University 방문연구원(Ferrell Lab), 포항생명공학연구센터 박사후연구원 등을 거쳐,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암연구소에서 연구교수로 재직하였습니다. KT종합기술원 컨버전스 연구소 Biomedical Informatics 팀의 팀장으로 미래 의료 분야의 서비스를 만들기 위한 연구개발을 이끌었습니다. 서울대학교병원 연구조교수로 유전체 분석 기반의 암 맞춤 치료 플랫폼을 개발하는 연구중심병원 과제에 참여하였습니다. 주 연구 관심 분야은 생물정보학, 개인 유전체 분석, 정밀 의료, 디지털 헬스케어, 빅 데이터, 의료 인공지능 등입니다. Science의 제1저자를 비롯하여, 주요 국제 학술 저널에 다수의 논문을 개제하였습니다. 네이쳐 퍼블리싱 그룹의 자매지로 2018년 1월 창간된 Nature Digital MedicineEditorial Board의 멤버로 참여하고 있습니다.


현재 최윤섭 디지털 헬스케어 연구소의 설립자 및 소장을 맡아 활발한 연구, 자문, 저술 및 강연을 하고 있으며, 국내 유일의 헬스케어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디지털 헬스케어 파트너스(DHP)의 대표 파트너 및 공동 창업자로 혁신적인 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을 의료 전문가들과 함께 발굴, 투자, 육성하고 있습니다. 또한 성균관대학교 삼성융합의과학원(SAIHST) 디지털 헬스학과의 겸임교수,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예방의학교실 외래교수로 후학 육성에도 힘을 보태고 있습니다.


특히, 기업과 의료계 자문 및 강연을 활발하게 하고 있습니다. 서울대학병원, 삼성서울병원, 연세의료원, 서울성모병원, 서울아산병원, 고려대학병원 등의 병원과, IBM, 삼성그룹, LG그룹, 현대자동차, NHN, 김앤장 법률사무소, 맥킨지, BCG, 베인앤컴퍼니, 화이자, 사노피, 바클레이즈 증권 등의 기업, 보건복지부, 식약처, 심평원, 보건산업진흥원, 산자부, 국민연금, 대통령자문위원회 등에 자문 및 강의한 바 있습니다. 강연 이력은 여기에서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식약처 정책자문위원회, 식약처 첨단의료기기과 전문가 협의체, 심평원 혁신의료기술 전문가 협의체 위원 등으로 자문한 바 있습니다. (강의, 자문, 인터뷰, 기고 요청은 이메일 yoonsup.choi@gmail.com로만 받습니다.)


또한, 다양한 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에 투자하고, 자문을 맡고 있습니다. 인공지능 기술을 통해 의료 분야의 혁신을 꾀하고 있는 VUNO, 인공지능 기반의 유전체 분석을 통해 희귀 유전 질환을 진단하는 3billion, 한국 최초의 원격진료 앱이자 미국의 원격진료 시장을 개척하고 있는 메디히어, 국내 최초이자 1위의 마음챙김 명상 앱 마보, 게이츠 재단이 주목한 소아 체온 관리 앱 열나요의 개발사 모바일닥터 등에 투자 및 자문을 맡고 있습니다. 또한 수위의 벤처캐피털 세마트랜스링크캐피털HB인베스트먼트의 자문을 맡았으며, 제약사이자 헬스케어 시장에 활발히 투자하는 녹십자 홀딩스의 자문도 맡았습니다.

(최윤섭의 헬스케어 이노베이션 참조)


I'm a futuristic medical scientist who is talking about creating social values and improving the lives of patients through convergence of IT, life sciences, and medicine and also converged life scientist, entrepreneur, writer, digital healthcare Evangelist. Based on the convergent background of life science and computer science, we are striving to create and spread innovation in the digital healthcare field. The blog was also launched as part of an effort to pursue that goal.


I majored in computer science and life science at Pohang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 and earned a doctorate in computational biology from the same graduate school. After attending Stanford University's Visiting Research Institute (Ferrell Lab) and Pohang Biotechnology Research Center's post-doctoral research institute, I served as a research professor at Seoul National University's College of Medicine's Cancer Research Institute. I led research and development to create services in the future medical field as a team leader of the Biomedical Informatics team at KT Advanced Institute of Convergence Technology. As a research assistant professor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I participated in the research-oriented hospital project to develop a cancer-tailored treatment platform based on genome analysis. The main areas of interest in research are bioinformatics, personal genomic analysis, precision medicine, digital healthcare, big data, and medical artificial intelligence. I have published a number of papers in major international academic journals, including the first author of Science. He is a member of the Editorial Board at Nature Digital Medicine, which was founded in January 2018 as a sister magazine of the Nature Publishing Group.


Currently, Choi Yoon-seop is the founder and director of the Digital Healthcare Institute and active in research, consultation, writing, and lectures, and is the leading partner and co-founder of the nation's only healthcare startup Accelerator Digital Healthcare Partners (DHP), where he discovers, invests, and fosters innovative digital healthcare startups with healthcare professionals. In addition, he is an adjunct professor of digital health at SAIHST and an outpatient professor at Yonsei University's School of Preventive Medicine. 


In particular, I am active in consulting and giving lectures to companies and the medical community. I have consulted and lectured on hospitals such as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Samsung Medical Center, Yonsei Medical Center, Seoul St. Mary's Hospital, Asan Medical Center, Korea University Hospital, companies such as IBM, Samsung Group, LG Group, Hyundai Motor, NHN, Kim & Chang Law Firm, McKinsey, BCG, Bain & Company, Pfizer, Sanofi, Barclays Securities, etc.,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Health Industry Promotion Agency, Ministry of Commerce, Industry and Energy, National Pension Service, Presidential Advisory Committee. You can see all the history of the lecture here. I consulted as a member of Policy Advisory Committe of the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Expert consultative body of the Ministry of Food and Durg Safety's cutting-edge medical device department, the council of innovative medical technology experts at the Korea Appraisal Board. (Requests for lectures, consultations, interviews, and contributions are accepted by email only at yoonsup.choi@gmail.com.) 


I also invest in and advises various digital healthcare startups. VUNO, which is seeking to innovate the medical field through artificial intelligence technology, 3billion, which diagnoses rare genetic diseases through artificial intelligence-based genetic analysis, Mediheer, Korea's first telemedicine app and pioneering the U.S. telemedicine market, Mabo, the first and No. 1 mindfulness meditation app in Korea, and Mobile Doctor, a developer of Yeolna, a pediatric body temperature management app that the Gates Foundation paid attention to. Also I consulted with leading venture capital Sematranslink Capital and HB Investment, and also consulted Green Cross Holdings, a pharmaceutical company and active investor in the healthcare mark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