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김동선

전 중소기업청장 

Former Commissioner of Small and Medium Business 

법무법인(유) 화우의 고문으로 주된 업무분야는 기업관련자문이며, 그 중 특히 무역통상, 투자, 산업, 기술 및 자원에너지 분야 자문을 주로 수행하고 있습니다. 김 고문은 삼성물산 기획실에 근무하다가, 제25회 행정고등고시에 합격하고 산업자원부등에서 무역, 통상, 산업 및 자원에너지의 주요 요직을 거치면서 WTO 등 다자간협상과 미국, 중국 등과의 양자협상에 경험을 쌓은 통상무역전문가입니다. 김 고문은 OECD 한국대표부, 주중한국대사관등에서 근무하면서 한국의 OECD 가입협상에 참여하였고, 한국기업들의 중국시장진출 등을 지원하였습니다. 이후 제17대 이명박정부 인수위원회 외국인투자 전문위원과 청와대 지식경제비서관으로 재직하면서 UAE 원자력발전소 수출 등을 주관하였고 제 11대 중소기업청장과 중소기업연구원장을 역임하고 2011년말 황조근정훈장을 수훈하였습니다.


(법무법인(유) 화우 홈페이지 참조)


As an advisor to the law firm Huawei, the main business area is business-related advice, especially in the areas of trade, investment, industry, technology, and resource energy. He is expert of trading who passed the 25th Administrative High Examination while working at Samsung C&T Planning Office, went through major positions in trade, trade, industry, and resource energy at the Ministry of Commerce, Industry and Energy, and experienced multilateral negotiations with the U.S. and China. While working at the Korean mission of the OECD and the Korean Embassy in China, Kim participated in the negotiations for Korea's accession to the OECD and supported Korean companies' entry into the Chinese market. He later served as the 17th Foreign Investment Specialist of the Lee Myung-bak Government Transition Committee and the Blue House Knowledge Economy Secretary, presided over the export of nuclear power plants in UAE, served as the 11th Director of Small and Medium Business, and received the Order of Hwang Jo-geun at the end of 2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