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규영 아주그룹 회장,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KCS
2021-02-16
조회수 54
문규영 아주그룹 회장이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아주그룹 제공)© 뉴스1


아주그룹은 문규영 아주그룹 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스테이 스트롱 (StayStrong)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3월 외교부에서 시작한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은 두 손을 모아 기도하는 그림에 비누거품으로 손을 씻는 로고와 함께 'Stay Strong'이란 문구를 적어 개인위생 준수로 코로나19 사태를 이겨내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문규영 회장은 김영훈 고려대학원의료원장의 지목을 받아 동참하게 되었다. 다음 주자로 이강호 PMG 회장, 조현정 비트컴퓨터 회장을 지목했다.


문 회장은 ‘아주 좋은 내일을 위해’라는 문구와 함께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모든 이들에게 함께하면 반드시 극복할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말했다.


한편 아주그룹은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자체 임직원 코로나 예방 및 대응 수칙을 정하여 실천해오고 있다. 또 재택근무·시차출퇴근 등의 유연근무제도와 화상회의 등을 활용해 근무지에서의 거리두기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출처: https://www.news1.kr/articles/?3973448

0 0